쑤쿰윗 쏘이 38 야시장 Sukhumvit Soi 38 Night Market



-주소 Thanon Sukhumvit Soi 38
-영업 17:00~04:00 (밤에만 엽니다.)
-메뉴 태국어
-예산 40~60B
-가는 방법 BTS 통로 Thonglor 역 4번 출구 바로 앞에 있는 타논 쑤쿰윗 쏘이 38에 있다. 


방콕에 남아있는 몇 안 되는 지방 소도시 분위기의 먹을거리 야시장이다. 밤에만 문을 여는 야시장으로 쑤쿰윗 쏘이 38 입구에 10여개의 노점 식당이 들어서 있다. 방콕 도심에서 저렴하게 식사할 수 있는 곳으로 BTS 통로 역과 인접해 있다.

노점들 마다 꾸어이띠아우(쌀국수), 바미(노란색의 밀가루 국수), 카우 만 까이(닭고기 덮밥), 무 싸떼(돼지고기 싸떼), 얌(매콤한 태국식 샐러드)를 판매한다.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일반 레스토랑도 섞여 있으므로 먹을거리는 다양한 편이다. 도로에 놓인 테이블에서 식사해야 하지만, 로컬들과 어울려 분위기가 활기 넘친다. 특히 통로와 에까마이에 있는 클럽들이 문을 닫는 새벽 시간에 더욱 북적댄다.




<원고 +>
흔히들 방콕의 통로, 에까마이하면 고급 아파트와 클럽들이 밀집한 곳으로만 알고있습니다.
물론, 방콕에 잘 나가는 클럽들이 통로와 에까마이에 가득합니다.
그리고 손님들은 외국인이 아닌 태국 젊은이들이라,
이방인이 아닌 방콕에 사는 주인들을 위한 공간이라 매력적입니다.
하지만 통로라고해서 무조건 비싼 곳들만 있는 건 아닙니다.
곳곳에 화교들이 운영하는 오래된 레스토랑이 있기도하구요.




쑤쿰윗 쏘이 38에 있는 야시장은 통로 초입에서 큰 길(타논 쑤쿰윗)을 바라보고
길 건너에 가면 골목 초입에 쭉 늘어선 노점 야시장입니다.
방콕 도심에서 보기 힘든 풍경인데,
태국 지방 소도시를 다녀왔다면 아주 정겨운 모습이기도 할 겁니다.

쑤쿰윗 쏘이 38 야시장은 많이도 알려져서 외국인들도 많이 찾아옵니다.
방콕 유스호스텔이 같은 골목에 있고, '란나 타이 & 페이스 바'라고
럭셔리한 레스토랑도 같은 골목에 있죠.



쑤쿰윗 쏘이 38 야시장은 일반 식당과 노점이 어우러져 선택의 폭이 넓은편입니다.
보통 야시장하면 반찬거리를 팔거라 쌀국수, 덮밥이 전부인데,
방콕 도심이라 그런지 음식 선택이 자유롭습니다.
물론 저렴하구요. 디저트 노점도 있어서,
방콕 도심에서 놀다가 출출할 때 식사하기 좋습니다.



Bangkok New Spot

<방콕 맛집/방콕 여행> 옛 것 되찾기 운동. 크루아 압쏜 Krua Apsorn

[방콕 맛집/방콕 여행] 위앙쭘언. 방콕 시내 한복판 쑤쿰윗에서 즐기는 애프터눈 티

<방콕 맛집/방콕 여행> 방콕 젊음의 거리, 시암 스퀘어의 바나나 디저트

[방콕 맛집/방콕 여행] 딘 & 델루카 방콕 지점

방콕 맛집/방콕 여행. <알-마즈리스> 한마디로 '핫'하다.

<방콕 맛집/방콕 여행> 완전 대박, 딩타이펑/딘타이펑

 

 
*저작권은 블로그 운영자에게 있습니다. 
저자의 동의없이 무단 전제와 무단 복제를 금합니다.


글/사진 안진헌 www.travelrain.com 





<방콕 레스토랑 함께 보기>
<방콕 레스토랑> 완전 대박, 딩타이펑/딘타이펑
[방콕] 대표 태국음식, 팟타이 전문점 
[방콕] 파파야 샐러드(쏨땀) 전문 레스토랑 
<방콕 레스토랑> 방콕에서 맛보는 최상의 태국요리, 커리 & 모어 
<방콕 레스토랑> 방콕 도심에서 느끼는 편안함, 일레븐 갤러리 
<방콕 카오산 로드> 우텅 레스토랑-무언가 아쉬운 타이 레스토랑 
<방콕> 나를 놀려주세요! 
<카오산 로드 맛집> 약간의 도전 정신이 필요한 야식집 
방콕 랏차다, 장사 잘되는 꽝 시푸드 
[방콕 시티] 새벽 사원 야경이 멋드러진 짜오프라야 강변의 선술집 
[방콕] 카오산 로드, 계속 변한다. 이젠 아이리시 펍. 
<쑤쿰윗 쏘이 38 야시장> 방콕 도심에도 저렴하고 활기찬 야시장이 있다. 
<방콕> 위생과 맛을 동시에 충족시키는 놀부 항아리 갈비
<방콕의 베지테리안 레스토랑> Healthy Food, Good Life
[방콕] 카오산 로드 인근 추천 식당
방콕 레스토랑 [와인 커넥션] 일요일을 닮은 아침 
<방콕 일본 라멘> 센다이 라멘 모코리 




Posted by 트래블레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