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럴 월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8.04 <방콕 맛집/방콕 여행> 완전 대박, 딩타이펑/딘타이펑 by 트래블레인 (1)

 
너무도 유명하여, 이름만으로 먹고들어가는 타이완 레스토랑입니다.
샤오룽바오(小龍包) 전문 식당인 딩타이펑이 방콕에 드디어 지점을 열었습니다.
늦은감이 있지만, 열열 환영입니다.
*원고와 사진은 <프렌즈 타이완>의 저자인 노커팅(조현숙)님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딩타이펑(鼎泰豊) Din Tai Fung ★★★★

 

-주소 1 Thanon Ratchadamri, Central World 7F.

-전화 0-2646-1282

-홈페이지 www.dintaifung.com.tw

-영업 11:00~22:00(마지막 주문 21:00시까지)

-메뉴 태국어, 영어,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예산 샤오롱바오 150~350B, 일반 요리 170~250B

-가는 방법 쎈탄 월드 Central World 7층 식당가(Heaven on Seventh)에 있다. BTS 칫롬 Chit Lom 역에서 나와서 게이손 플라자 맞은편에 있는 센탄 월드 쇼핑 몰 7층으로 올라가면 된다.

-<프렌즈 방콕> Map P.16-B1

   


<한 쪽에선 만들고, 한 쪽에서는 찌고, 한 쪽에서는 먹고.. 경쾌한 3박자가 딩타이펑에서 이루어진다.>

타이완을 대표하는 레스토랑으로 손꼽히는 딩타이펑의 방콕 지점이다.

딩타이펑은 가보고 싶은 세계 10대 레스토랑에 꼽혔을 정도로 유명하다.

1958년 타이베이에서 노점으로 시작해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미국을 포함해

30여 곳의 체인을 두고 있는데, 방콕에는2011년에 문을 열었다(참고로 태국에서는 딘타이퐁이라고 발음한다).

 

<메뉴판이 입구에 큼지막하게 전시되어 있습니다. 샤오롱바오 모형도 전시되어 있으니 주문할때 참고하세요. 주문은 메뉴가 적힌 종이에 체크하면 됩니다.>


화교들이 가득한 방콕임을 감안하면 딩타이펑 방콕 지점은 늦은 감이 있지만,

쎈탄 월드 내부에 레스토랑을 개점하며 최고의 입지적인 조건을 자랑한다.

대형 백화점과 어울리는 도회적인 느낌으로, 통유리를 통해 바깥도 내다보여 도심의 번화함과 잘 어울린다.

주방도 들여다보이도록 개방형으로 설계했는데,

탑을 쌓듯 가득해 놓여있는 대바구니가 레스토랑의 인기를 실감하게 해 준다.

완전 대박이라는 표현이 어울릴 정도로 문은 열자마자 손님이 몰려들기 때문에,

 메뉴가 적힌 주문 용지를 받아 주문을 미리하고,

차례를 기다려 빈자리가 생기는 대로 테이블로 안내해 준다.

 


<만두를 닮았으나, '샤오룽바오(小龍包)'라 불러주세요.>


<요놈은 샤오룽바오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새우를 얹은 '샤런사오마이(蝦仁燒賣)'랍니다.>


딩타이펑은 크고 풍요로운 솥이란 뜻으로 딤섬과 면 요리를 기본으로 한다.

대표 요리는 딤섬의 한 종류인 샤오룽바오(小龍包) Xiao Long Bao(Steamed pork dumplings).

대나무 바구니에 작은 만두를 넣고 찐 것. 

일반 만두에 비해 만두피가 얇고 모양새가 예쁘며, 육즙도 듬뿍 들어있다.

 샤오룽바오는 일반 만두와 달리 숟가락 위에 얹어놓고

젓가락으로 만두피를 살짝 찢어 육즙을 먼저 맛 본 뒤,

함께 딸려나오는 생강채를 만두위에 살포시 얹어 먹으면 더 맛있다

샤오룽바오는 9종류가 있으며, 크기에 따라

대바구니에 6개가 들어 있는 것과 10개가 들어있는 것으로 구분된다 

 

 

 


<요거는 쎈탄 월드 사진과 헤븐 언 세븐에 입점한 레스토랑 안내입니다.>
<랏차쁘라쏭 사거리에서 왼쪽이 쎈탄 월드, 오른쪽이 게이손 플라자입니다.>
<BTS 칫롬 역에서 게이손 플라자로 연결통로가 이어지고, 게이손 플라자에서 육교를 건너면 쎈탄 월드가 나옵니다. 식당가는 쎈탄 월드 오른쪽을 차지하는 이세탄 백화점 쪽에서 가면 더 가깝습니다. 쎈탄 월드 6층까지 레스토랑이 가득하니 음식 선택의 폭은 다양합니다.>


 


*저작권은 블로그 운영자에게 있습니다. 

저자의 동의없이 무단 전제와 무단 복제를 금합니다.


글/사진 www.travelrain.com


Posted by 트래블레인